bar_progress

'워킹걸' 조여정 "클라라, 현장에선 거의 헐벗고 다녀"

최종수정 2014.12.09 15:00 기사입력 2014.12.09 15:00

댓글쓰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워킹걸' 조여정 "클라라, 현장에선 거의 헐벗고 다녀"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영화 '워킹걸'의 조여정이 클라라와 함께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9일 서울 동대문 메가박스에서 진행된 영화 '워킹걸'(감독 정범식, 제작 홍필름 수필름)제작 보고회에서 조여정은 클라라와 함께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이날 조여정은 "많은 분들이 묻지만, 클라라와 촬영 현장에서 기싸움은 전혀 없었다. 난 커리어우먼이라 정장을 주로 입었고, 클라라는 노출이 많은 의상이라 현장에선 거의 헐벗고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조여정은 "클라라는 음식 섭취도 거의 못했다. '워킹걸'에서 클라라가 입은 의상이 한국 영화에선 없었던 스타일이라 정말 예쁘고 부러웠다"고 말했다.
한편 내년 1월 개봉 예정인 영화 '워킹걸'은 하루 아침에 회사에서 해고당한 커리어우먼 '보희'와 폐업 일보 직전의 성인샵 CEO '난희'의 엉뚱하고 화끈한 동업 스토리를 그린 코미디 영화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