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팬택, 베가팝업노트 출고가 35만2천원…스펙 뜯어보기

최종수정 2014.11.20 11:25 기사입력 2014.11.20 11:25

댓글쓰기

베가 팝업노트

베가 팝업노트


팬택, 베가팝업노트 출고가 35만2천원 "세계 최초로 팝업 펜 탑재"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팬택이 세계 최초로 팝업 형식의 펜(스위치를 당기면 자동으로 튀어나오는 펜)을 탑재한 스마트폰 '베가 팝업 노트'를 21일 SK텔레콤 전용 모델로 출시한다. 출고가는 35만2000원으로 최신 대화면 프리미엄폰으로는 파격적이다.

베가 팝업 노트는 지난 8월 SK텔레콤 전용 모델로 선보일 예정이었으나 팬택의 매각절차로 출시가 지연됐다. 팬택은 시장 기대에 맞는 파격적인 가격으로 본격적인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팬택 관계자는 "베가 팝업 노트는 프리미엄 제품을 부담 없는 가격에 구입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경쟁사의 최신 노트 스마트폰보다 출고가가 반 이상 낮고, 여기에 공시지원금까지 더해져 소비자들은 기존과 달리 프리미엄 제품을 20만원 이하의 파격적인 가격에 구입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박창진 팬택 마케팅본부 부사장은 "베가 팝업 노트는 단말기 유통구조개선법이 시행된 최근 시장 상황을 고려해 출고가를 파격적으로 낮췄다"며 "베가 팝업 노트는 통신비 부담으로 프리미엄 노트 스마트폰 사용을 꺼리던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베가 팝업 노트는 세계 최초로 DMB 안테나를 내장한 세미 오토 팝업 형식의 터치펜을 탑재했다. 팬택은 사용자들의 펜 활용 빈도를 높일 수 있도록 재미와 실용성을 더해 펜을 다양한 상황에서 손쉽게 이용할 수 있게 했다.

베가 팝업 노트의 펜은 기기 오른쪽 측면에 위치한 펜 분리 스위치를 이용해 꺼낼 수 있다. 스위치를 당기면 펜이 자동으로 기기 밖으로 톡 튀어나와 조작의 재미를 느낄 수 있고, 물이 묻거나 장갑을 끼는 등 손을 사용하기 불편한 상황에서도 간편하게 펜을 분리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한편 베가 팝업 노트는 크림 화이트, 마일드 블랙 두 가지 컬러로 출시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