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편의점CU, 휴대폰 충전기 대여서비스 시작

최종수정 2014.11.20 08:51 기사입력 2014.11.20 08:51

댓글쓰기

편의점CU가 맡기지 않고 빌려가는 휴대폰 충전서비스를 시작한다.

편의점CU가 맡기지 않고 빌려가는 휴대폰 충전서비스를 시작한다.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편의점 CU(씨유)는 20일부터 업계 최초로 ‘휴대폰 충전기 대여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국내 스마트폰 가입자 수 3000만 시대를 맞으면서 빨리 소모되는 휴대폰 배터리 때문에 충전 케이블을 소지하고 다니는 이들이 늘고 있다.

하지만 충전 케이블 휴대와 빈 콘센트를 찾고, 충전하는 동안 기다려야 하는 불편함이 컸다. 휴대폰 급속 충전 서비스 역시, 배터리를 별도로 분리하거나 배터리를 찾으러 매장을 재방문해야 해 불편함이 컸다.

이에 편의점 CU(씨유)는‘휴대폰 충전기 대여 서비스’를 시작하게 됐다.

‘휴대폰 충전기 대여 서비스’ (이용료 2000원)는 배터리 방전 시 가까운 CU(씨유) 매장을 방문해서 휴대용 충전기를 대여해 휴대폰을 충전한 다음, 반납이 편리한 CU(씨유) 매장에서 48시간 내에 충전기를 반납하면 된다.
충전기 크기가 AA건전기 2개 정도로 (가로 3*세로 7CM) 휴대가 용이해, 충전을 하며 자유롭게 휴대폰 이용도 가능하며, 기종에 상관없이 충전이 가능하다. 충전율은 핸드폰 종류에 따라 차이가 있으나 평균 80~100%이며, 충전 시간은 완전 방전 시 기준 최대 2시간이 소요된다.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충전요’ 어플리케이션을 다운 받은 후, 충전기 보증금 (1만원)을 결제해야 한다. 반납 기간은 대여 후 48시간이며, 미반납 시 보증금 중 일부가 차감된다.

이번 서비스는 이날부터 서울 강남지역 CU(씨유) 5개 매장에서 테스트 운영 후, 전국 8300여 매장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은락 BGF리테일 생활서비스팀 MD는 “다양한 고객 밀착형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하여, 편의점이 단순한 소매점을 넘어, 멀티 생활 편의 공간으로 거듭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