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중공업, 삼성엔지니어링 합병 무산

최종수정 2014.11.19 10:08 기사입력 2014.11.19 10:0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인호 기자] 삼성중공업과 삼성엔지니어링의 합병이 무산됐다.

삼성중공업은 지난 17일까지 양사 합병을 위한 주식매수청구 현황을 확인한 결과, 합병에 반대하는 주주들이 행사한 주식매수청구 규모가 합병 계약상 예정된 한도를 초과함에 따라 합병계약을 해제하기로 결정했다고 19일 밝혔다.

삼성엔지니어링에 대한 주식매수 청구금액은 7063억원으로, 당초 정한 매수대금 한도인 4,100억원을 초과했다. 계획대로 합병을 진행하기 위해서는 양사가 총 1조 6299억원에 달하는 대규모 주식매수대금을 지급해야만 하는 상황이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이번 합병 무산 배경에 대해 “과도한 주식매수청구 부담을 안고 합병을 진행할 경우 합병회사의 재무상황을 악화시켜 궁극적으로 주주들에게 피해를 줄 수 있다고 판단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말했다.




유인호 기자 sinryu00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