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단통법 폐지되나?…한명숙 의원, '지원금 상한 폐지' 내용의 개정안 발의

최종수정 2014.11.08 18:00 기사입력 2014.11.08 17:36

댓글쓰기

한명숙

한명숙


단통법 폐지되나?…한명숙 의원, '지원금 상한 폐지' 내용의 개정안 발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한명숙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8일 지원금을 상한을 폐지하는 내용을 담은 '단통법'의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개정안은 이동통신사업자와 대리점, 판매점이 지급할 수 있는 휴대전화 구입 지원금의 상한을 폐지해 이용자의 가입 유형이나 요금제 등에 따라 지원금을 차별적으로 지급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고 있다.

이와 함께 휴대전화 제조업체와 이동통신사업자가 각각 대리점과 판매점에 장려금을 제공하지 못하게 하거나 이용자에게 차별적인 지원금을 지급하지 못하게 하는 특약 관련 규제를 폐지하도록 하는 내용도 담겼다.

한 의원은 보도자료에서 "정부에 휴대전화 시장을 강력히 규제할 권한을 주는 현행 '단통법'은 지원금에 상한을 둬서 이동통신사업자와 휴대전화 제조업자의 경쟁을 저해한다"고 지적했다.
한 의원은 "현행 '단통법'은 휴대전화 제조사와 통신사 간 담합을 묵인해 과점 체제를 옹호하는 셈"이라며 "소비자 권리를 약하게 하는 '무늬만 규제'인 단통법을 반드시 개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한명숙 단통법, 오 희소식" "한명숙 단통법, 응원합니다" "한명숙 단통법, 꼭 폐지되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