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갤럭시 노트로 그린 팝아트'…서영희 개인전

최종수정 2014.09.22 15:24 기사입력 2014.09.22 15:23

댓글쓰기

서영희, '누드'

서영희, '누드'


[아시아경제 오진희 기자] 휴대폰에 회화를 접목시켜 팝 아트 그림을 그려온 서영희 작가가 서울 종로구 인사동 갤러리환에서 개인전을 열고 있다.

'휴대폰, 회화를 품다'라는 제목의 이번 전시에는 휴대폰 갤럭시 노트로 그린 초상화, 누드 등 인물화를 중심으로 자연풍경 등 총 28점을 출품됐다. 크로키처럼 순간 스케치를 하고 컬러를 불러 넣어 화려하면서도 리얼한 움직임을 재미있게 표현할 수 있게 한 기법이 주목을 끈다.

서 작가는 “회화와 디지털이 만나 팝 아트와는 또 다른 퓨전미술을 만들어 내는데 주안점을 주고 있다”면서 “휴대폰 회화는 언제 어디서 무엇이든 그릴 수 있다는 점에서 실용미술에 가깝다”고 말했다.

작가는 숭실대 디지털 디자인학과 졸업, 고양여성작가회에서 활동 중이며 중국 청도 명가미술관에서 초대전을 연 바 있다. 전시는 23일까지. 02-735-7047.
오진희 기자 valer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