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우 값 '최고치' 왜 이리 올랐나?…돼지고기는 뚝↓

최종수정 2014.09.22 07:42 기사입력 2014.09.22 07:42

댓글쓰기

한우 값 '최고치' 왜 이리 올랐나?…돼지고기는 뚝↓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한우 도매가격이 2012년 중순 이후 최고치를 기록한 데 반해 이달 초까지 고공행진을 이어가던 돼지고기 가격은 빠르게 하락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롯데마트와 축산물품질평가원 등에 따르면 이달 15일 한우 지육(도축장에서 내장을 빼고 머리와 꼬리 등을 자른 소고기) 1㎏의 평균 도매가는 1만5706원을 기록했다.

일반인에게 공개된 평가원 통계자료로 가격 추이를 확인할 수 있는 2012년 5월 이후 최고치다.

한우 도매가격은 올해 1월29일 1만2323원으로 연중 최저치를 기록했지만 이후 꾸준히 올라 8개월 사이 27.5% 상승했다.

한우 가격이 계속 오르는 것은 2011년 이후 송아지 생산이 줄어든데다 한우 농가가 송아지 입식을 꺼려 사육 규모 자체가 감소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이달 들어 국내 한우 사육 규모는 지난해보다 6.4%가량 감소한 285만마리를 기록했다.

이에 비해 시장조사 업체 칸타월드패널에 따르면 올해 1∼5월 일반 가정의 월평균 소고기 구매량은 1.27㎏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1.32㎏)보다 3.7% 줄었다.

유통업계에서는 앞으로도 한우 사육 규모가 줄면서 한우 가격이 강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에 비해 추석 직전까지 '금겹살'이라는 수식어를 달고 다니던 돼지고기 가격은 빠르게 하락하고 있다.

지난달 26일 돼지고기(탕박) 1㎏의 평균 도매가격은 5407원을 기록했지만 추석 이후인 이달 17일에는 4903원으로 3주일 만에 9.3%가량 떨어졌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