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화생명 조직개편…고객중심경영 실행 강화

최종수정 2014.09.12 16:40 기사입력 2014.09.12 16:40

댓글쓰기

3부문 7본부 41팀으로…영업·지원·투자전략 3개 부문 체제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한화생명은 사업전략 추진의 가속화와 책임경영 강화를 위해 본사 조직을 개편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조직개편은 변화하는 금융시장 환경에 신속하게 대응하고 고객중심경영 실행력을 강화하기 위한 전략이다.

본사 조직을 영업부문, 지원부문, 투자전략부문 등 3개 부문으로 나눴고 해당 부문의 전문역량을 보유한 인력 중심으로 임원 및 팀장급 인사를 실시했다. 또 고객 관점에서 상품을 개발하고 판매하는 CPC전략실(Customer, Product, Channel)을 신설했다.

이에 따라 기존 12본부 50팀에서 3부문 7본부 41팀으로 개편했다. 영업부문은 CPC전략실, FP영업본부, 고객지원실 등이 편제돼 신상품 기획, 마케팅ㆍ채널전략, 고객서비스 등 보험영업 전반을 담당한다.

투자전략부문은 자산운용 전략 수립, 포트폴리오 관리를 통한 자산운용 경쟁력 강화에 초점을 맞추게 된다. 지원부문은 인적자원실, 경영지원실 등이 편제돼 인사, 재정, IT 등 경영지원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아울러 변화혁신을 주도할 전사 컨트롤 타워로서의 전략기획실 기능을 강화했다.
한화생명 관계자는 "향후에도 근본적 체질 개선을 위한 변화와 혁신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모든 사고와 행동의 중심을 고객에 두는 고객중심경영 실행에 더욱 집중하고 영업현장 경쟁력 강화에 모든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