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딘딘, 규현에 으름장 "내가 입 열면…" 대체 뭐길래?

최종수정 2014.08.28 13:41 기사입력 2014.08.28 13:41

댓글쓰기

딘딘(위) [사진=MBC 캡처]

딘딘(위) [사진=MBC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딘딘, 규현에 으름장 "내가 입만 열면…" 대체 뭐길래?

래퍼 딘딘이 슈퍼주니어 규현에게 으름장을 놓아 화제다.

27일 방송된 MBC 예능 ‘라디오스타’에서는 ‘철없는 남자들’ 특집으로 딘딘, 이계인, 유정현, 황현희 등 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딘딘은 MC인 규현의 자리에 대해 “저 자리가 경쟁률이 엄청 치열해서 웬만한 경매보다 더 비싸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우리 소속사 사장이 이현도인데 규현에 대해 많은 것을 알고 있다. 핵폭탄 급이다”라며 “이거 터트리면 규현은 군대를 가야 한다”고 말해 규현을 당황시켰다.
규현은 “현도 형이 저를 잘 모르실 텐데…”라며 애써 방어했지만, 딘딘은 “슈퍼주니어 멤버들을 잘 알고 있어서 들은 게 많다”며 MC 규현을 노련하게 압박해 웃음을 자아냈다.

딘딘은 “‘라디오스타’ MC 자리를 주면 2년 동안 아무 말도 하지 않겠다”고 선뜻 제안을 하는 돌발행동을 보이며 남다른 입담을 과시해 주목을 받았다.

딘딘의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라디오스타 딘딘, 규현의 어떤 비밀 알고 있길래?” “라디오스타 딘딘, 규현 딘딘 발언에 정말 당황했겠네”, “라디오스타 딘딘, 라스 자리가 탐나긴 할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