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우디, 'A3 세단 2015년형' 국내 출시…3650만~4290만원

최종수정 2014.08.11 09:37 기사입력 2014.08.11 09:37

댓글쓰기

아우디 A3

아우디 A3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선태 기자]아우디코리아는 아우디 A3 세단의 2015년형 모델을 11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2015년형 모델은 1.6 TDI 엔진을 탑재한 '아우디 A3 세단 25 TDI'와 2.0 TDI 엔진의 '아우디 A3 세단 35 TDI 다이내믹' 두 가지 트림으로 출시, 소비자 선택의 폭이 커졌다.
가격은 아우디 A3 세단 25 TDI 3650만원, 아우디 A3 세단 35 TDI 다이내믹 4290만원이다.

아우디 A3 세단 25 TDI는 아우디 터보 직분사 디젤 엔진 중 특히 높은 효율성을 자랑하는 1.6 TDI 엔진을 장착하고 연료 효율과 운전의 즐거움을 모두 만족시키는 듀얼 클러치 방식의 7단 S트로닉 변속기가 만나 최고출력 110마력, 최대토크 25.5㎏·m의 성능을 발휘한다. 정지상태서 100㎞/h까지 도달하는데 10.7초, 연비는 1등급인 16.8㎞/ℓ를 실현했다.

아우디 A3 세단 35 TDI 다이내믹은 조용하고 강력한 2.0 TDI 엔진과 6단 S트로닉 변속기로 최고 출력 150마력, 최대토크 32.7㎏·m의 성능을 보여준다. 정지상태서 100㎞/h까지 도달하는데 8.4초, 연비는 1등급 16.3㎞/ℓ다.
아우디 A3 세단 35 TDI 다이내믹은 7인치 차세대 멀티미디어인터페이스(MMI) 네비게이션을 기본 장착했다는 점이 특징이다. 동급 경쟁 모델 중 최초로 터치패드 조그 다이얼을 적용해 목적지, 전화번호 등을 직접 써서 편리하게 입력할 수 있다. 또 국내 판매 중인 아우디 모델 최초로 실시간 빠른 길 찾기가 가능한 풀 TPEG 기능과 음성 인식 시스템을 적용해 편의성을 높였다.

아우디 A3 세단의 외관 디자인은 자동차 디자인을 선도하는 프레스티지 브랜드 아우디 디자인의 정수를 그대로 이어 받았다. 기존 해치백 형태의 A3 보다 전장이 146㎜ 길어지고 전폭이 11㎜ 넓어졌다. 빛이 굴절되는 모양의 토네이도 라인은 차량 측면 전체를 휘감으면서 다이내믹한 매력을 한층 높여준다.

수평라인은 헤드램프의 발광다이오드(LED) 주간운행등에서 테일램프 방향지시등까지 이어지며 전체 외관 디자인의 일체감을 높인다.

아우디 드라이브 셀렉트 시스템, 토크 백터링 기능이 적용된 전자식 자체 제어 장치 등 아우디 대형 모델들의 편의 및 안전장치들도 대거 적용됐다.

노면 충격과 무게부담을 최소화한 경량 차체, 정밀한 섀시 균형, 특화된 맥퍼슨 스트럿 서스펜션 등을 통해 고속에서도 안락하고 안정감 있는 상위 프리미엄 차량급의 승차감을 제공한다.

요하네스 타머 아우디 코리아 대표는 "아우디 A3는 2013 골든 스티어링 휠과 2014 월드 카 오브 더 이어를 수상한 최고의 프리미엄 콤팩트 세단"이라며 "기존 2.0 TDI 엔진에 1.6 TDI 엔진으로 트림을 확대한 아우디 A3 세단 라인업을 통해 고객들의 다양한 요구를 만족시킬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선태 기자 neojwalk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