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날씨]입추·말복인 오늘, 중부 비 낮에 그쳐…"태풍 할롱 경로는?"

최종수정 2014.08.07 06:47 기사입력 2014.08.07 06:47

댓글쓰기

오늘 중부지방 비 대부분 낮에 그쳐

오늘 중부지방 비 대부분 낮에 그쳐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오늘 날씨] 입추·말복인 오늘, 중부 비 낮에 그쳐…"태풍 할롱 경로는?"

오늘 전국은 흐리고 곳곳에 비가 내리는 가운데 더위가 한풀 꺾일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이 "7일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곳에 따라 비가 내리면서 중부지방에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을 받겠다"면서 이 같이 예보했다.

중부지방은 비(강수확률 60~70%)가 오다가 낮에 대부분 그치겠으나, 충청북도와 경상북도 일부 내륙에는 늦은 밤까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남부지방은 오전부터 저녁 사이에 가끔 비(강수확률 60~80%)가 오는 곳이 있겠고, 제주도는 가끔 구름이 많이 끼다가 낮 한때 소나기(강수확률 60%)가 오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1~25도로 오늘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다. 낮 최고기온도 30도를 밑도는 곳이 많아 더위가 주춤하겠다.

태풍 할롱은 경로를 틀어 한반도를 비껴갈 것으로 보인다. (사진: 케이웨더 제공)

태풍 할롱은 경로를 틀어 한반도를 비껴갈 것으로 보인다. (사진: 케이웨더 제공)


제11호 태풍 '할롱'(HALONG)의 간접 영향을 받아 제주도 해안과 남해안에서는 너울에 의해 점차 파도가 높아지기 시작해 최고 4m까지 매우 높게 일겠다.

태풍 할롱은 오는 10일쯤 일본 규슈 인근에 상륙해 일본 열도를 따라 이동하다가 점차 소멸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 등 중부 지역은 태풍 할롱의 영향을 비껴갈 가능성이 크다.

기상청 국가태풍센터에 따르면 태풍 할롱은 현재 북위 20도까지 올라온 상태다.

기상청 관계자는 "주말쯤 태풍 할롱이 일본 오키나와 인근 해상에서 가고시마 인근 해상으로 북동진해 북위 22도 이상 올라왔을 때 오른쪽으로 방향을 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오늘 날씨 입추 말복, 그동안 더워도 너무 더웠어" "오늘 날씨 입추 말복, 간만에 비 좀 오나?" "오늘 날씨 입추 말복, 태풍 비껴간다니 정말 다행이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