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경호, 희귀병 투병 고백 "공연 중 초인적인 힘이 나왔다"

최종수정 2014.07.25 16:07 기사입력 2014.07.25 16:07

댓글쓰기

김경호, 희귀병 투병 사실 고백(사진:MBC 별바라기 캡처)

김경호, 희귀병 투병 사실 고백(사진:MBC 별바라기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김경호, 희귀병 투병 고백 "공연 중 초인적인 힘이 나왔다"

가수 김경호가 과거 희귀병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24일 방송된 MBC '별바라기'에서 김경호는 과거 투병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경호는 과거 희귀병으로 알려진 대퇴부 무혈성 괴사를 앓았던 과거를 고백하며 "8집을 내려고 할 때 병이 걸렸고, 이 사실을 숨겼다"고 밝혔다.

이어 김경호는 "그런 모습을 보이면 그만둬야 하는 상황이 올까봐 겁이 났기 때문"이라며 "하지만 이미 너무 많이 괴사가 진행돼서 8집 활동을 할 수 없는 상황이 왔다. 그래서 수술을 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공연을 하다 갔더니 의사 선생님께서 '너 이러다 죽는다' 이러셨다. 그때 인대 21줄 연결 수술을 할 정도였다. 그때 공연 중 초인적인 힘이 나왔다"고 전하기도 했다.

김경호 희귀병 투병 사실 고백에 네티즌은 "김경호 희귀병 투병 고백, 초인적인 힘" "김경호 희귀병 투병 고백, 수술한 사실 숨겼구나"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