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드롭탑, 아웃도어 디저트 '젤라니타' 2종 출시

최종수정 2014.06.11 08:48 기사입력 2014.06.11 08:48

댓글쓰기

드롭탑이 아웃도어 디저트 '젤라니타' 2종을 선보였다.

드롭탑이 아웃도어 디저트 '젤라니타' 2종을 선보였다.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 드롭탑(DROPTOP)이 월드컵 개막을 비롯해 본격적인 야외 활동의 시즌을 맞아 야외에서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아웃도어 디저트 '젤라니타(Gelanita)' 2종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젤라니타는 젤라또(Gelato)와 그라니타(Granita: 과일, 설탕, 와인 등의 혼합물을 얼려 만든 얼음 과자)의 합성어로 달콤한 젤라또와 시원한 얼음이 어우러진 아이스콘 디저트다.

드롭탑 젤라니타는 젤라또 특유의 쫀쫀한 질감 때문에 치대고 비빌수록 다른 토핑과 섞여 다양한 맛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한 손에 쥐고 먹을 수 있도록 용기의 밑 부분이 콘 형태로 돼 있어 야외에서 걸어 다니면서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종류는 '카페 젤라니타'와 '하와이안 젤라니타' 2종이다.

카페 젤라니타는 호텔이나 고급 레스토랑에서 판매하는 고급 디저트인 솔티드카라멜 젤라또 위에 부드러운 얼음과 에스프레소, 휘핑크림을 올려 마치 그라니타 카페 꼰파냐처럼 진하고 부드러운 커피 맛이 돋보인다. 또한 바삭한 카라멜 팝콘과 초코 크런치, 초코 와퍼스틱 등 다양한 토핑으로 달콤한 맛을 더했다.
하와이안 젤라니타는 바나나&망고 젤라또 위에 형형색색의 칵테일 시럽이 더해진 얼음 과자를 올려 과일 샤베트를 먹는 듯한 청량감이 돋보이는 제품이다. 특히 입안에서 톡톡 터지는 알록달록한 팝핑슈가가 토핑돼 입안에서 느낄 수 있는 재미를 더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