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월드컵]윤석영? 지동원? 왼쪽 적임자를 찾아라

최종수정 2014.06.10 07:52 기사입력 2014.06.09 11:14

댓글쓰기

축구대표팀 지동원(왼쪽에서 두 번째)와 윤석영(오른쪽에서 두 번째]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축구대표팀의 왼쪽 날개는 미완성이다. 전문 윙어의 빈자리를 메울 적임자가 마땅치 않다. 득점 기회를 만들 크로스가 관건이다. 측면 수비수 윤석영(24·퀸스파크 레인저스)과 2선 공격수 지동원(23·도르트문트)이 분발해야 한다.

대표팀은 미국 마이애미 전지훈련에서 측면 공격에 무게를 둔 전술을 가다듬는데 주력했다. 18일(한국시간) 러시아와의 조별리그 1차전에 대비한 포석이다. 미드필드진의 압박과 중앙 수비가 견고한데 반해 측면 뒷공간이 다소 헐거운 상대의 약점을 공략하기 위한 의도다. 좌우 날개는 물론 측면 수비수의 적극적인 공격 가담과 크로스로 득점을 노리는 방법을 연마했다.
오른쪽 측면은 훈련을 거듭하면서 경쟁력을 갖췄다. 발재간과 돌파력이 좋은 이청용(26·볼턴)의 존재감이 두드러진다. 그는 빠른 속도로 상대 골라인까지 파고든 뒤 골대 앞에 있는 공격수에게 득점 기회를 열어주는 과정을 반복했다. 강약을 조절한 정확한 크로스는 박주영(29·아스날)과 김신욱(26·울산) 등 스트라이커의 머리와 발에 연결됐다.

중앙 미드필더에서 자리를 옮긴 김보경(25·카디프시티)도 새 임무에 적응하며 힘을 보태고 있다. 수비진영에서는 이용(28·울산)과 김창수(29·가시와 레이솔)가 쉴 새 없이 전방을 넘나들며 날카로운 패스를 전달한다. 이들의 원활한 역할 분담이 오른쪽 날개에 안정감을 더하고 있다.

왼쪽 측면은 상황이 여의치 않다. 손흥민(22·레버쿠젠)이 확실한 득점 자원으로 입지를 굳혔으나 경기의 실마리를 풀어줄 적임자가 보이지 않는다. 빠른 발과 슈팅 능력이 있는 손흥민은 주로 사이드 라인에서 공을 받은 뒤 가운데로 돌파하며 골을 넣는데 집중하고 있다.
지동원이 조커로 뒤를 받치는 형국이지만 그 역시 전문 윙어는 아니다. 소속팀에서도 최전방 공격수나 2선 스트라이커를 주로 맡았다. 그는 "가운데서 경기하는데 익숙하다 보니 감독님도 크로스에 대한 주문은 따로 하지 않는다"며 "페널티박스 안쪽에서 공격수들과 호흡을 맞춰 득점 기회를 만드는데 집중하고 있다"고 했다.

측면 수비수의 공격 가담도 날카롭지 못하다. 김진수(22·알비렉스 니가카)를 대신해 예비 명단에서 급히 합류한 박주호는 오른쪽 새끼발가락 염증 수술에서 회복하느라 움직임이 조심스럽다. 중책을 맡은 윤석영도 소속팀에서 많은 경기를 뛰지 못해 실전 감각이 부족하다. 지난달 28일 튀니지와의 평가전에 선발로 나왔으나 부정확한 크로스로 흐름을 살리지 못했다. 전지훈련에서도 정확성이 떨어져 낮은 땅볼 패스로 공격을 마무리하는 모습이 몇 차례 나왔다. 그러나 그는 "동료들과 훈련하면서 조금씩 감을 되찾고 있다. 공을 다루는데 큰 문제는 없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홍명보 감독(45)은 멀티 포지션을 책임질 수 있는 2선 공격수들의 활약에도 기대를 걸고 있다. 한 자리에 머물지 않고 여러 위치에서 장점을 극대화한다는 복안이다. 그는 "2선 공격수들이 여러 위치에서 뛸 수 있는 능력이 있다"면서 "상대 선수의 성향과 단점을 고려해 공격수를 배치하는 방법을 검토하고 있다"고 했다.


윤석영 프로필

▲생년월일 1990년 2월 13일 ▲출생지 경기도 수원 ▲출신학교 장흥초-장흥중-광양제철고 ▲체격 183㎝ 76㎏ ▲포지션 측면 수비수 ▲ 소속팀 퀸스파크 레인저스(잉글랜드)

▲국가대표 경력
-데뷔 2012년 10월 16일 브라질월드컵 최종예선 이란전
-3경기
-월드컵 첫 출전


지동원 프로필

▲생년월일 1991년 5월 28일 ▲출생지 제주 ▲출신학교 광양남초-광양제철중-광양제철고 ▲체격 187㎝ 77㎏ ▲포지션 측면 공격수 ▲ 소속팀 도르트문트(독일)

▲국가대표 경력
-데뷔 2010년 12월 30일 시리아와 평가전
-27경기 8골
-월드컵 첫 출전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제시 '완벽한 S라인' [포토] 노제 '물오른 미모' [포토] 아이유 '여신 강림'

    #연예가화제

  • [포토] 정호연 '대세의 화보' [포토] 조이 '청바지 여신' [포토] 허니제이, 깜찍 매력에 '심쿵'

    #스타화보

  • [포토] 제시 '미국 스타일' [포토] 이은비 '매력적인 S라인'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