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용부 차관, ILO 총회서 고용허가제 등 소개

최종수정 2014.06.04 20:30 기사입력 2014.06.04 20: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정현옥 고용노동부 차관은 4일 제103차 국제노동기구(ILO) 총회에 참석하기 위해 스위스를 방문했다.

이날 오전(현지시간) 총회 기조연설에서 정 차관은 ILO사무총장의 ‘공정한 이주(fair migration)’를 주제로 한 보고서와 관련해 한국의 외국인 정책, 고용허가제 및 고용노동 분야 국제협력 현황 등을 소개했다.

정 차관은 "고용허가제는 2010년 9월 ILO로부터 아시아의 선도적인 이주관리 시스템으로 평가받았고, 2011년 6월에는 UN으로부터 공공행정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며 "고용허가제 시행 10주년을 맞아, 현장의 목소리에 귀기울이며 제도가 한 단계 더 발전하고 성숙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 차관은 5일 가이 라이더 ILO 사무총장과 면담을 갖고 고용률 70% 로드맵 등 우리 정부의 고용정책을 소개하고 고용노동 분야에서의 국제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제103차 ILO 총회는 5월28일∼6월12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최되며, 185개 회원국 노사정 대표가 참석한다. 한국은 이번 ILO 총회에서 3년 임기의 정이사국으로 선출됐다.
세종=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