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피투게더 차승원, 오정세 안면인식장애 "뭐 없으니까 만들어낸 거 아니냐" 폭소

최종수정 2014.06.01 12:30 기사입력 2014.06.01 12:30

댓글쓰기

▲오정세가 안면인식장애가 있다고 고백했다. (사진: KBS2 '해피투게더' 방송 캡처)

▲오정세가 안면인식장애가 있다고 고백했다. (사진: KBS2 '해피투게더'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차승원, 오정세 안면인식장애 "뭐 없으니까 만들어낸 거 아니냐" 폭소

배우 오정세가 안면인식장애로 인한 웃지 못할 사연을 고백했다.

오정세는 지난달 29일 KBS2 '해피투게더3'에 영화 '하이힐'의 장진 감독, 배우 차승원, 고경표와 함께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오정세는 색약임을 고백한 장진 감독에 이어 "저는 안면인식장애가 있다"는 사실을 고백했다.

차승원이 이에 "뭐 없으니까 만들어낸 거 아니냐"고 장난스럽게 말했지만, 오정세는 진지하게 유명한 배우를 봐도 각인이 잘 안 된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동료배우가 아기사진을 보고 있는데 '우리 아들 시원이랑 닮았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런데 진짜 내 아들 시원이었다"고 밝혀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해피투게더' 오정세 사연에 네티즌은 "해피투게더 오정세, 안면인식장애 뭔가 찡하다" "해피투게더 오정세, 안면인식장애 신기하네" "해피투게더 오정세, 진짜 불편하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