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갤러리아百, 30일부터 명품 브랜드 세일

최종수정 2014.05.28 11:44 기사입력 2014.05.28 11:4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갤러리아백화점이 오는 30일부터 명품 브랜드 시즌오프를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명품 브랜드는 일부 노세일 명품 브랜드를 제외하고 5월, 11월 두 차례 신상품 소진을 위한 시즌오프에 들어가기 때문에 이때 명품을 구입하면 할인된 가격에 살 수 있다.
명품관은 30일부터 본격적인 명품 시즌오프에 들어가 G494, 돌채앤가바나, 발렌티노, 생로랑파리(여성), 발렌시아가, 베르사체, 비비안웨스트우드 등 유명 명품 브랜드 및 수입 브릿지 브랜드가 브랜드별 20~30% 시즌오프에 들어가며 수입명품 잡화 브랜드인 지미추, 마놀로블라닉, 토즈 등 슈즈, 백 인기브랜드 역시 20~30% 시즌오프에 참여한다.

다음달 1일부터는 톰포드, 스텔라매카트니(30%), 6일부터는 도나카란, 마크바이마크제이콥스, 자딕앤볼테르 등 수입 명품 브랜드들을 20~30% 할인 판매한다.

남성 명품 브랜드는 30일부터 돌체앤가바나, 생로랑파리(남성), 휴고보스 등이 브랜드별 20~30% 시즌오프에 들어가며, 구매고객에게는 사은품 증정 행사를 별도 진행한다.
수원점은 6~7월 중순까지 수입 잡화 브랜드인 코치, 마이클코어스 브랜드의 경우 브랜드별 30% 에서 최대 50% 시즌오프에 들어가며 바네사브루노 아떼, 랄프로렌, 마쥬 등 수입컨템포러리 브랜드 역시 20~30% 시즌오프에 참여한다.

센터시티의 경우 7월 말까지 멀버리, 에뜨로, MCM 등 인기 잡화 브랜드를 30% 할인한 가격에 팔고, 수입 브릿지 인기 브랜드인 산드로, 질스튜어트 브랜드 역시 3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한편 갤러리아명품관은 30일부터는 다음달 8일까지 30, 60, 100만원 이상 구매 시 5% 사은 행사를 진행하며 10개월 무이자 할부 행사(100만원 이상)를 별도 진행한다. 지방 지점(지점별 상이)의 경우도 5% 사은 행사와 함께 사은품 증정 행사도 진행한다.

갤러리아백화점 관계자는 "명품 브랜드 별 인기 아이템의 경우 물량이 적어 시즌오픈 초기 기간을 이용해 구입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