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근혜 할머니 '연출설' 일파만파…전말은?

최종수정 2014.05.01 15:38 기사입력 2014.05.01 15:38

댓글쓰기

▲'박근혜 할머니'에 대한 조문연출 의혹이 거세지고 있다. (출처: SBS 뉴스화면캡쳐)

▲'박근혜 할머니'에 대한 조문연출 의혹이 거세지고 있다. (출처: SBS 뉴스화면캡쳐)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박근혜 할머니 '연출설' 일파만파…전말은?

합동 분향소를 찾은 박근혜 대통령이 '조문 연출' 논란으로 곤혹을 치르고 있는 가운데 '조문 연출' 논란에 청와대 측의 부탁이 있었다는 '의혹' 보도와 함께 정정보도가 이어져 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
지난달 30일 한 언론 매체는 "정부 핵심관계자가 30일 '미리 계획했던 건 아니지만, 청와대 측이 당일 합동분향소에서 눈에 띈 해당 노인에게 '부탁'을 한 것은 사실'이라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이날 이 매체는 관계자의 말을 인용 "해당 노인이 유족인지 아닌지 확인은 안 했다. 이어 부탁한 내용은 "대통령이 조문할 때 대통령 가까이서 뒤를 따르라"는 것이었다"고 전했다.

이어 이 매체는 "실제로 박 대통령이 조문하는 동영상을 보면 정부 관계자가 해당 노인을 박 대통령 근처로 안내하는 장면이 나온다"며 "박 대통령은 조문을 한 뒤 이 노인에게 다가가 위로했고, 이 모습은 박 대통령이 세월호 유가족을 위로하는 장면으로 보도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 매체는 지난달 30일 "'세월호 참사 '조문 연출' 논란 할머니, 청와대가 섭외' 기사에서 '실제로 박 대통령이 조문하는 동영상을 보면 정부 관계자가 해당 노인을 박 대통령 근처로 안내하는 장면이 나온다'는 대목에서 '정부 관계자'로 표현된 인물은 '장례지도사'로 밝혀졌기에 해당 문장을 삭제합니다"라는 정정 보도를 내기도 했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