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월호 침몰, 탈출 승무원들 변호 누가 맡나

최종수정 2014.04.30 15:26 기사입력 2014.04.30 15:26

댓글쓰기

▲세월호 선장 이준석씨의 변호인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출처: YTN 방송화면 캡처)

▲세월호 선장 이준석씨의 변호인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출처: YTN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세월호 침몰, 탈출 승무원들 변호 누가 맡나

'검경합동수사부'(이하 검경 수사부)가 세월호 침몰 사고 당시 여객선에 승객들을 남겨둔 채 탈출한 승무원에 대한 수사를 한창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변호사들이 이들의 변호를 꺼리고 있다.
세월호 승무원에 대한 비난이 고조되다보니 검경 수사부는 물론 변호사들도 선뜻 이들을 대변하려 나서지 않고 있는 것이다.

검경 수사부는 지난 19일부터 8일간 유기치사 등의 혐의로 선장 이모(69)씨 등 주요 승무원 15명을 구속했다. 이 중 선장 이씨 등 7명은 이미 검찰로 송치돼 기소를 앞두고 있다.

하지만 세월호 참사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집중되면서 피의자들의 변호에 나서려는 변호사가 나타나지 않고 있다.
구속된 승무원 15명에 대한 영장실질 심사에 참여한 국선 변호인도 7∼8명이 전부다.

한편 개인 변호사를 선임하지 못하는 피의자나 피고인들에 대해서는 국선 변호사가 선임될 예정이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