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봄철 꽃가루 주의하세요”

최종수정 2014.04.23 16:16 기사입력 2014.04.23 16:16

댓글쓰기

"광주시, 알레르기성 비염 등 피해예방 당부"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광역시는 봄철 시민들의 야외활동 시 꽃가루로 인한 비염 등 알레르기 질환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주의를 당부했다.

꽃가루는 공기 중에 떠다니며 바람을 타고 쉽게 이동하기 때문에 입이나 코를 통해 체내에 들어갈 경우 알레르기성 비염, 결막염 등이 나타날 수 있다.

꽃가루가 발생하는 4?5월에는 가급적 외출을 삼가고 외출 시 마스크나 안경 등을 착용하고, 외출 후에는 옷이나 몸에 묻어 있는 꽃가루를 털고 씻어내야 한다, 꽃가루가 심하게 날릴 때는 창문을 닫고 침구류를 야외에 건조하지 않아야 한다.

‘꽃가루 농도 위험지수’는 기상청 홈폐이지(누리집 www.kma.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도심지 주변에서 꽃가루를 발생시키는 주요 나무는 참나무, 소나무, 버드나무 등이고, 플라타너스는 씨앗이기 때문에 눈이나 코에 자극은 주지만 알레르기 비염을 일으키지는 않는다.

광주시는 꽃가루 발생 시기인 4~5월 중 소나무 송화가루와 플라타너스 종자 등으로 시민건강에 피해가 없도록, 친환경 전착제를 살포하는 등 예방 조치할 계획이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