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브로드밴드, 전북 재난취약계층에 119 간편신고 서비스

최종수정 2014.03.28 09:32 기사입력 2014.03.28 09:32

댓글쓰기

양승천 SK브로드밴드 마케팅부문 영업본부장(왼쪽)과 정완택 전라북도 소방본부장(가운데) 및 이형노 전북농아인협회장(오른쪽)이 전북도청에서 '재난취약계층 119간편신고서비스' 구축을 위한 협약서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양승천 SK브로드밴드 마케팅부문 영업본부장(왼쪽)과 정완택 전라북도 소방본부장(가운데) 및 이형노 전북농아인협회장(오른쪽)이 전북도청에서 '재난취약계층 119간편신고서비스' 구축을 위한 협약서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SK브로드밴드는 전라북도 소방본부 및 전북농아인협회와 전북도청에서 '재난취약계층 119간편신고서비스' 구축 상호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재난취약계층 119간편신고 서비스는 장애인, 독거노인, 이주여성 등 언어소통 취약계층이 재난 발생 시 전화기에 있는 화재, 구급, 도움 등에 해당하는 버튼만 누르면 녹음된 음성이 발송돼 119로 화재신고, 구급신고를 하거나 돌보미 및 보호자에게 연락이 갈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다.
SK브로드밴드는 유선전화 서비스 구축과 함께 이를 위해 개발된 특화 전화기를 무료로 제공하고, 전북소방본부는 사업의 총괄 추진 및 119시스템 내에 대상자 DB(데이터베이스) 구축을 통해 신속하게 대응한다. 전북 농아인협회는 수혜 대상자 선정 및 사업홍보를 맡는다.

SK브로드밴드는 지난해 11월 익산의 100여 가구의 청각장애인 대상자를 대상으로 시범서비스를 제공한 바 있고, 올해는 전라북도 14개 모든 시, 군으로 서비스를 확대한다.

향후 SK브로드밴드는 전북소방본부 및 전북농아인협회와 지속적인 협력과 노력으로 한 차원 높은 서비스를 전북도민에게 제공키로 약속했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