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흥군, 마늘·양파와 함께 닭·오리 소비촉진 시식회

최종수정 2014.03.01 11:21 기사입력 2014.03.01 11:21

댓글쓰기

"유관기관, 사회단체 등 닭·오리취급 음식점 이용 당부"

고흥군, 마늘·양파와 함께 닭·오리 소비촉진 시식회

[아시아경제 곽경택 기자]고흥군(군수 박병종)은 지난달 28일 군청 구내식당에서 공직자 및 유관기관단체 임직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마늘·양파와 함께하는 닭·오리 소비촉진 시식회”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고흥군 주 소득작목인 마늘·양파(마늘 전남 1위, 양파 전남 5위)의 재고량 증가와 소비둔화로 인한 가격 하락 등을 해소하고, 조류인플루엔자(AI) 발생에 따른 닭·오리고기의 소비 촉진을 위해 마련되었다.
군은 시식회와 함께 관내 유관기관 및 사회단체를 대상으로 시중에 판매되는 닭·오리고기와 달걀 등의 안전한 먹거리를 강조하는 홍보물을 배부하였다.

이번에 발견된 'H5N8'형 AI바이러스는 인체감염 사례가 없으며, 유통되는 관련 식품은 철저한 검역을 거쳐 유통됨으로 안심하고 먹을 수 있고, 또한 75도 이상의 온도에서는 5분만 가열해도 모두 사멸돼 전혀 문제 될 것이 없다고 알려져 있다.

군 관계자는 “지속적인 마늘·양파와 함께 닭·오리고기의 소비촉진 캠페인을 유관 및 사회단체, 학교 등 전 군민을 대상으로 펼쳐 나갈 계획"이라며 "농가와 음식점 등의 관련 산업이 빠른 시일 내에 경영난이 회복될 수 있도록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곽경택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