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스텔라 '마리오네트' 컴백, 섹시 콘셉트 논란 재점화 '너무 심한데?'

최종수정 2014.02.15 09:00 기사입력 2014.02.15 09:00

댓글쓰기

'마리오네트'로 컴백한 걸그룹 스텔라

'마리오네트'로 컴백한 걸그룹 스텔라


[아시아경제 e뉴스팀]걸그룹 스텔라가 ‘마리오네트’ 컴백무대에서 19금 콘셉트로 나서 다시 한 번 논란을 일으키고 있다.

스텔라는 지난 13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새 타이틀곡 ‘마리오네트’의 첫 무대를 선보였다. 도를 넘은 섹시 콘셉트는 보는 이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앞서 선정적인 뮤직비디오와 티저로 논란에 휩싸였던 스텔라는 이날 무대에서도 검은 스타킹과 몸매가 드러나는 보라색 원피스를 입고 무대에 올랐다.

스텔라는 엉덩이를 쓰다듬는 안무 등 수위가 높은 일부 안무를 수정했지만, 대부분의 퍼포먼스는 뮤직비디오에서 보여준 안무를 유지하며 논란을 재점화했다.

특히 몸을 쓸어 만지는 안무와 남성 댄서들과의 농도 짙은 퍼포먼스는 매력적인 섹시함을 넘어 시청자들이 보기 민망할 정도였다.
또한 가슴골이 훤히 보이는가 하면 허리 라인과 엉덩이 라인이 깊게 파인 의상 또한 지나치게 선정적이었다.

섹시 콘셉트가 걸그룹이 살아남기 위한 마지막 수단이 되어버린 요즘, 대다수 걸그룹들이 '섹시함'으로 승부수를 던졌다. 하지만, 이마저도 자극적인 섹시함으로 초점이 맞춰지면서 점점 더 대중들에게 외면당하고 있다.

한편, 이날 '엠카운트다운'에는 SM 더 발라드·박지윤·걸스데이·소유&정기고·가인·M 이민우·갓세븐·AOA·레이디스코드·임채언·방탄소년단·유승우·GP 베이직·스피카·태진아&걸스데이·홍대광·스텔라·씨클라운·가물치 등이 출연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