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송강호 봉하마을 고 노 대통령 묘소 참배 "같이 있는 사람 누구?"

최종수정 2014.01.24 17:45 기사입력 2014.01.24 17:45

댓글쓰기

송강호 봉하마을 방문(출처:트위터)

송강호 봉하마을 방문(출처:트위터)

썝蹂몃낫湲 븘씠肄

▲송강호 봉하마을 방문(출처: 트위터)

▲송강호 봉하마을 방문(출처: 트위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송강호 봉하마을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이슈로 떠올랐다.

영화 '변호인'의 주연 송강호 등 출연배우와 제작진이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묘소를 참배했다.
23일 오후 트위터 이용자 '@u_he***'는 "송강호씨하고 '변호인' 팀이 봉하마을 노무현 대통령 묘소에 참배 왔네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배우 송강호가 김경수 봉하사업 본부장과 함께 경남 김해시 봉하마을에 위치한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묘역을 방문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변호인'의 투자배급사 NEW는 "제작진과 배우들이 예전부터 노 전 대통령의 묘소에 참배하겠다고 했는데 오늘 다녀왔다"며 "비공식적인 방문이었는데 때마침 묘소에 있던 사람들에게 사진을 찍힌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고 노 전 대통령을 모티브로 한 영화 '변호인'은 1980년대 속물 세무 변호사가 부림사건에 얽히게 되면서 돈이 아닌 사람을 변호하며 변화해가는 모습을 보여주는 작품이다. 작품의 제작 소식이 알려지면서 개봉도 전에 네티즌들에게 별점 테러를 당하는 등의 해프닝도 있었다. '변호인'은 개봉한지 33일만에 관객 1000만명을 돌파했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