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고양에 국내최초 '자동차복합단지' 들어선다

최종수정 2014.01.20 07:47 기사입력 2014.01.20 07:47

댓글쓰기

경기도 고양에 국내최초 '자동차복합단지' 들어선다

[고양=이영규 기자]오는 2017년까지 경기도 고양에 자동차 테마파크와 튜닝 전문화 단지, 특성화 대학, 박물관 등의 시설들이 집합된 국내 최초의 자동차 복합단지(조감도)가 조성된다.

경기도는 20일 일산 킨텍스에서 고양시, 고양도시관리공사, 인선이엔티(주), 산업은행, 동부증권과 고양 친환경 자동차클러스터 조성사업을 위한 사업협약 및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고양 친환경 자동차클러스터는 고양시 덕양구 강매동 638번지 일원 40만㎡에 총 사업비 2957억원이 투입돼 조성된다. 이곳에는 아울렛처럼 자동차를 한 곳에서 살펴보고 비교 시승할 수 있는 자동차 전시장과 자동차 정비ㆍ교육ㆍR&Dㆍ튜닝 전문 단지, 테마파크, 자동차 부품을 재활용 할 수 있는 자원순환센터, 호텔 등 자동차 서비스와 관련된 다양한 시설이 들어선다.

이번 협약에 따라 경기도, 고양시, 고양도시관리공사, 인선이엔티는 2월 중 실무 협의회를 구성하고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나선다.

경기도 고양에 국내최초 '자동차복합단지' 들어선다

강현도 도 투자진흥과장은 "자동차 클러스터는 주변 한류월드, KINTEX, K-POP아레나 등 문화ㆍ관광산업과 어우러져 고양시 발전을 더욱 가속화 시킬 것"이라며 "100만 인구의 고양시가 자동차 서비스 산업의 전진기지로 자리매김하는 것은 물론 5000명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과 1조원의 경제효과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나라는 세계 5위권의 자동차 생산국으로 현재 국내 자동차 등록대수는 인구 2.5명당 1대에 달한다. 하지만 선진국에 비해 자동차 애프터 마켓과 자동차 문화에 대한 투자는 저조한 상황이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