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트코인, 북한서 첫 거래

최종수정 2014.01.09 11:32 기사입력 2014.01.09 11:3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백종민 기자] 북한에서 처음으로 가상화폐 릫비트코인릮을 다른 나라로 송금하는 사례가 생겼다.

8일(현지시간) 소셜 뉴스 웹사이트 '레딧'에 따르면 릫비트코인DPRK릮라는 뉴스란 운영자인 익명의 네티즌이 전날 북한 고려여행사를 통해 평양에서 관광하다 미국 플로리다주 펜사콜라에 있는 노숙자 구호단체 '션스 아웃포스트'로 소액의 비트코인을 송금했다.
그는 데니스 로드먼 전 미국프로농구(NBA) 선수의 농구경기 관람차 북한을 관광 중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북한 김일성 주석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사진이 나란히 걸린 평양 시내의 한 건물 앞에서 찍은 사진도 인터넷에 올렸다.

그는 “통제가 매우 심한 북한에서 해외 구호단체로 송금하는 것보다 비트코인을 더 잘 이용할 수 있는 방법이 어디 있겠느냐”고 반문했다. 그는 “비트코인 앞에 국경이란 아무 의미 없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여행 가이드에게 종이로 인쇄된 비트코인 페이퍼 월렛을 팁으로 건넨 그는 고려여행사가 비트코인에 우호적이라는 사실도 전했다.
그는 이어 “일부 특권층만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는 북한에서 주민들이 서로 비트코인으로 거래하기까지 상당한 시간이 걸릴 것”이라면서도 “그러나 이번 송금으로 북한에서 '블록체인(비트코인 사용자들의 실시간 공개 거래 장부)'에 공개된 첫 거래”라고 덧붙였다.


백종민 기자 cinqang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