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다솜 효린 질투 "섹시한 여자만 좋아해"

최종수정 2012.04.15 13:11 기사입력 2012.04.15 13:11

댓글쓰기

씨스타 다솜, 효린 질투(출처 : MBC 방송캡쳐)

씨스타 다솜, 효린 질투(출처 : MBC 방송캡쳐)

[아시아경제 박충훈 기자]걸그룹 씨스타 다솜이 동료 멤버 효린과 보라의 인기를 질투한다는 발언을 해 화제다.

14일 방송된 MBC '세상을 바꾸는 퀴즈-세바퀴'에 출연한 다솜은 남자아이돌 가수로부터 대시를 많이 받겠다는 MC 말에 "보라 언니만 많이 받는다. 효린 언니도 인기가 많다"고 답했다.

다솜은 "남자들은 다 섹시한 여자만 좋아한다. 눈이 올라가고 글래머러스한 여자를 좋아하더라"고 속상해 했다.

이에 '양배추' 조세호가 다솜의 팬이라고 고백하며 "공익근무 중에 씨스타의 '푸쉬 푸쉬' 공연 모습을 보고 반했다"고 말했다.

조세호의 개그 파트너인 남창희는 "다솜이 노래를 할 때마다 조세호가 (추임새처럼) 대화를 했다"고 폭로해 출연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씨스타를 비롯해 신화의 김동완, 정선희, 최송현, 안혜경, 마술사 최현우 등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박충훈 기자 parkjov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