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폭스바겐 CEO "2018년 이전 도요타 제치고 1위"

최종수정 2010.10.27 22:57 기사입력 2010.10.27 22:5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폭스바겐이 오는 2018년 일본 도요타를 제치고 전 세계 1위 자동차 제조사가 되겠다는 출사표를 던졌다.

마틴 빈터콘 폭스바겐 CEO

마틴 빈터콘 폭스바겐 CEO

썝蹂몃낫湲 븘씠肄
27일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마틴 빈터콘 폭스바겐 최고경영자(CEO·사진)는 이날 이메일 성명을 통해 "우리(폭스바겐)는 2018년까지 판매와 수익성 측면에서 도요타를 뛰어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고 밝혔다.
이날 폭스바겐은 지난 1~9월 순이익이 37억8000만유로(약 52억3000만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5배가량 증가했으며 이는 3월 결산인 도요타의 연간 순이익 목표치인 3400억엔(41억6000만달러)를 넘어선 수치라고 설명했다.

폭스바겐의 올 들어 3분기 누적 매출액은 925억유로로 전년 동기 대비 18% 늘었으며 세전 영업이익은 3배 증가한 48억2000만유로로 집계됐다. 3분기 순이익은 21억유로로 12배 급증했으며 매출은 18% 증가한 307억유로를 기록했다.

빈터콘 CEO는 "올해 글로벌 판매가 지난해 기록했던 629만대를 초과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도요타는 이번 회계연도에 738만대를 목표로 세운 상태"라고 말했다.
폭스바겐 기업 사정에 정통한 한 소식통은 최근 "폭스바겐의 글로벌 판매량은 2018년이 되기 3년 전쯤 1000만대를 돌파할 것"이라고 분석한 바 있다.


김혜원 기자 kimhy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