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김창렬, '철없던 시절 반성..눈물 펑펑 사모곡' 가슴 뭉쿨

최종수정 2010.08.30 06:22 기사입력 2010.08.30 00:2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준용 기자]김창렬의 눈물어린 사모곡으로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29일 방송된 KBS2 '야행성'에 6년 만에 컴백한 가요계의 악동 DJ DOC의 김창렬이 ‘착하게 살자’라는 코너에서 그동안의 잘못한 일들을 반성했다.
김창렬은 “부모님에게 잘못을 저질렀던 것이 가슴 아팠다. 그래서 어머니이 돌아가신 지금 그 일이 정말 후회된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반항심 가득했던 어린 시절, 싹싹 하지 못했던 여자 친구와의 교제를 반대한 어머니가 미워서 가출한 적이 있다”며 “근데 어머니가 잘못했다고 나를 찾아왔었다”고 말하며 눈실울을 붉혔다.

김창렬은 “어머니가 돌아가신 지금 더 크게 후회가 된다”며 “지금이라도 살아계시면 그 잘못을 갚아드리겠는데 그렇게 할 수 없어 죄송하다”고 눈물어린 고백을 했다.

최준용 기자 yjchoi01@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