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법무부·특허청·대학, 청년 스타트업 활성화 지원

최종수정 2021.06.17 15:30 기사입력 2021.06.17 15:30

댓글쓰기

‘지식재산(IP) 창업 컨퍼런스’ 포스터. 특허청 제공

‘지식재산(IP) 창업 컨퍼런스’ 포스터. 특허청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대전) 정일웅 기자] 법무부와 특허청, 대학이 청년 스타트업 활성화에 힘을 보탠다.


특허청은 17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지식재산(IP) 창업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컨퍼런스는 법무부와 특허청, 대학이 청년 스타트업 활성화를 위한 제도적 지원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는 법무부 박범계 장관, 깅용래 특허청장, 카이스트 이광형 총장, 충남대 이진숙 총장, 한남대 이광섭 총장 등이 참석해 ‘청년 스타트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협약에는 우선 법무부와 특허청이 청년 스타트업의 지식재산 사업화 과정에서 발생하는 법률, 특허분쟁을 효율적으로 예방·해결할 수 있게 양 기관 간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내용이 담겼다.


또 법무부·특허청과 카이스트·충남대·한남대가 청년 창업가를 위한 법률지원, 기술창업을 위한 미활용 특허사업화 지원, 스타트업의 해외진출을 위한 전문가 지원에 상호 협력하는 내용이 포함됐다.

특허청은 컨퍼런스에서 ‘지식재산과 청년창업’을 주제로 한 발제와 참석자 특별대담도 진행했다.


카이스트 최성율 기술가치창출원장·충남대 정종율 연구처장(산학협력단장)·한남대 김운중 화학과 교수 등은 ‘지재권을 활용한 청년 스타트업 육성 필요성’을 주제로 발표를 진행하고 이어 법부무 법률지원단 김민진 변호사와 한국발명진흥회 한정무 지역지식재산실장이 ‘지식재산 기반 청년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정부지원 현황 및 사례’를 발표하는 방식이다.


특히 컨퍼런스에선 박범계 장관과 김용래 청장, 이광형 총장, 이진숙 총장, 이광섭 총장이 ‘청년 스타트업과 지식재산 창업 활성화’를 주제로 대담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박범계 장관은 “4차 산업혁명과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사회구조 변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선 정부와 대학이 협력해 청년 창업 의지와 지식재산의 산업화를 지원할 제도적 개선책이 필요하다”며 “법무부는 청년 기술창업을 지원할 법제도 개선과 법무행정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용래 청장은 “컨퍼런스를 계기로 법무부, 카이스트, 충남대, 한남대와 함께 청년 창업가의 창의적 역량과 도전의욕을 키울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숙, 이영자 '통 큰 선물'에 깜짝…"가격표 일부러 안 뗐네" 김숙, 이영자 '통 큰 선물'에 깜짝…"가격표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