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카이스트 이상엽 교수, 韓 최초 영국 왕립학회 회원 선정

최종수정 2021.05.07 11:15 기사입력 2021.05.07 11:15

댓글쓰기

서울대 김빛내리 교수와 공동 선임…"뉴턴·아인슈타인도 회원"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구은모 기자] 한국과학기술원(KAIST)은 생명화학공학과 이상엽 특훈교수(연구부총장)가 영국 왕립학회(Royal Society) 외국인 회원으로 선임됐다고 7일 밝혔다. 서울대 생명과학부 김빛내리 석좌교수와 함께 한국인 최초 선임이다.


이로써 이 교수는 세계 3대 아카데미인 미국공학한림원, 미국국립과학원, 영국왕립학회 회원으로 동시에 이름을 올린 국내 유일한 과학자가 됐다.

영국 왕립학회는 1660년 영국 런던에서 설립된 세계 최고 권위 학술단체다. 아이작 뉴턴, 찰스 다윈, 알베르트 아인슈타인 등 저명한 과학자들이 회원으로 활동했으며, 현재까지 280여명의 노벨상 수상자를 배출했다.


매년 '자연 지식의 개선에 심대한 기여'를 한 전 세계 연구자들을 대상으로 심사를 거쳐 영 연방 소속은 최대 52명, 외국인은 최대 10명까지 회원으로 선발한다.


시스템 대사공학의 선구자로 알려진 이 교수는 미생물 세포 공장 개발을 위한 전략과 방법에 관한 다양한 원천기술들을 개발했다. 이를 이용해 가솔린, 디젤, 생분해성 플라스틱, 천연 활성물질 등 다수의 제품을 최고 수준의 효율로 생산하는 데 성공했다. 바이오 플라스틱의 원료인 숙신산과 빨간색 식용 색소인 카르민산도 개발했다.



구은모 기자 gooeunm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사유리 "부모님, 도쿄 부동산계 30년 큰손" 사유리 "부모님, 도쿄 부동산계 30년 큰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