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디지털뉴딜 인재 양성한다” 과기정통부, AI전문대학원·SW중심대 추가 선정

최종수정 2021.04.21 12:00 기사입력 2021.04.21 12:00

댓글쓰기

인공지능대학원, 소프트웨어중심대 등 선정 확대
산업계 부족한 고급·전문인재 확보 지원

“디지털뉴딜 인재 양성한다” 과기정통부, AI전문대학원·SW중심대 추가 선정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구은모 기자] 정부가 디지털뉴딜을 이끌 전문인재 양성을 위해 소프트웨어중심대학과 인공지능대학원 등을 추가 선정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1일 인공지능(AI)·소프트웨어(SW) 분야 인재양성을 위한 소프트웨어중심대학, 인공지능대학원, 스타랩에 신규 선정된 대학을 발표했다. 과기정통부는 한국판 뉴딜의 일환으로 올해부터 2025년까지 1조원을 투입해 ‘인공지능·소프트웨어 핵심인재 10만명 양성’을 추진하고 있다. 이 가운데 SW중심대학으로는 학사급 2만5000명, 인공지능대학원으로는 석·박사급 1820명을 양성하게 된다.

“디지털뉴딜 인재 양성한다” 과기정통부, AI전문대학원·SW중심대 추가 선정 썝蹂몃낫湲 븘씠肄


먼저 SW중심대학은 올해부터 일반트랙과, 특화트랙으로 구분해 일반 7개, 특화 2개 등 총 9개 대학을 신규 선정했다. 일반트랙은 기존 SW중심대학과 신청요건(SW 입학정원 100명 이상)과 지원 사항(연 20억원)이 동일하다. 올해 총 28개 대학이 신청해 가천대, 경기대, 경북대, 성균관대, 순천향대, 전남대, 충남대가 선정됐다. 연 10억원이 지원되는 특화트랙은 중·소규모 대학에 SW혁신교육을 확산하기 위한 것으로 11개 대학이 신청해 삼육대와 항공대가 선정됐다.


2015년 처음 시작된 SW중심대학은 산업체 수요기반의 SW교육과정 개편과 SW 전공 정원 확대, SW 융합인력 양성 등 SW 전문인재 양성을 주도해왔으며, 지난해까지 6년간 총 2만5095명의 SW전공인력과 1만5642명의 융합인력을 배출한 AI·SW 전문인재 양성의 핵심 사업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인공지능 등 신기술 교육 강화, 계열별·수준별 차별화된 SW 교육 과정 마련 등 SW교육 체계를 고도화하는 2단계 사업이 시작된다.


올해 2개 대학을 신규 선정하는 인공지능대학원은 총 11개 대학이 신청해 서울대와 중앙대가 최종 선정됐다. 인공지능대학원은 1년차 10억원, 2년차부터 연간 20억원씩 총 10년간 최대 190억원을 지원받는다. 이번에 선정된 2개 대학은 AI 석·박사 40명 이상의 정원 확보와 AI 전공 교수진 확충, AI 심화 및 특화 교육과정 개설에 관한 차별화된 운영계획을 제시했다.

서울대는 2025년까지 석·박사급 정원 80명, 전임교원 36명을 확보하는 한편, AI 핵심 기술, 반도체, 헬스&바이오, 자율주행, 로보틱스 등 특화 교육 과정을 개설·운영한다. 또한 300여명의 교수진이 소속 된 AI연구원과 낙성대 지역에 조성 중인 산업클러스터인 AI밸리와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AI 연구 확산을 추진한다. 중앙대는 2025년까지 정원 50명, 전임교원 18명을 확보할 계획이며, 3대 AI 핵심 분야(신뢰가능한AI, 자동화된AI, 범용적인 AI)와 6대 AI 응용 분야(의료·보안·차량·로봇·언어·콘텐츠)에 특화된 교육과정을 개설·운영한다.


인공지능대학원 프로그램은 2019년부터 시작돼 총 12개 대학을 선정했으며, 2021년 현재 933명의 석·박사과정 학생이 재학 중이다. AI 분야 전문가로 구성 된 전임교원도 지속적으로 확보해 나가고 있다.


마지막으로 SW스타랩은 6개의 연구실을 신규 선정했다. SW스타랩은 SW핵심기술 5대 분야의 기초·원천기술 확보와 함께 SW혁신을 주도할 석·박사급 SW인재양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34개 연구실이 신청해 서울대 시스템 소프트웨어 및 구조 연구실, 성균관대 자동화 연구실, KAIST 인공지능 및 머신러닝 연구실, KAIST 소프트웨어 보안 연구실, 단국대 임베디드 시스템 연구실, KAIST 인터랙션 연구실이 선정됐다.


2015년부터 시작된 SW스타랩은 인공지능, 빅데이터 분야 등에서 세계적인 수준의 성과를 도출하고 있으며, 2015년부터 6년간 석사 206명, 박사 99명 등 총 338명의 최고급 인력을 배출하는 등 SW산업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고 있다.


조경식 과기정통부 제2차관은 “최근 산업계에서는 사람 구하기가 힘들다는 목소리가 점점 커지고 있어 이러한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선 SW중심대, AI대학원 등 신규 선정된 대학이 빠르게 자리 잡는 것이 시급하다”며 “정부도 산업계 수요, 각 대학의 SW교육혁신 노력에 맞추어 인재양성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구은모 기자 gooeunm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