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서울 오후 6시 기준 114명 신규 확진…하루새 13명 늘어

최종수정 2021.02.20 18:13 기사입력 2021.02.20 18:13

댓글쓰기

국내에서 생산된 아스트라제네카(AZ)사의 코로나19 백신을 전국 보건소로 안전하게 배송하는 모의훈련이 19일 진행됐다. 사진은 이날 오후 광주 북부보건소에 전달된 훈련용 백신을 냉장고에 넣는 모습이다. <사진=연합뉴스>

국내에서 생산된 아스트라제네카(AZ)사의 코로나19 백신을 전국 보건소로 안전하게 배송하는 모의훈련이 19일 진행됐다. 사진은 이날 오후 광주 북부보건소에 전달된 훈련용 백신을 냉장고에 넣는 모습이다. <사진=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20일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18시간 동안 서울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14명 나왔다고 서울시가 밝혔다.


같은 시간대로 따져 전날인 19일의 101명보다는 13명 늘었고 1주 전인 13일의 128명보다는 14명 줄었다. 하루 전체 확진자는 19일 123명, 13일 152명이었다.

서울의 하루 확진자는 지난달 7일부터 이달 15일까지 200명 미만이다가 설 연휴 직후인 16일 258명을 기록한 뒤 다시 200명 아래로 내려갔다.


서울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이날 오후 6시 기준 2만7344명으로 집계됐다.


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