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백도빈♥' 정시아, 듬직한 13살 아들 자랑 "든든해 너무 좋앙"

최종수정 2021.01.28 02:40 기사입력 2021.01.28 02:40

댓글쓰기

사진=정시아 SNS 캡처.

사진=정시아 SNS 캡처.



[아시아경제 김봉주 기자] 배우 정시아가 아들과의 일상을 공개했다.


정시아는 27일 인스타그램에 "내 베프랑 손잡고. 백집사 아님. 쭈누"라는 글을 남겼다.

사진에는 정시아와 아들 준우 군이 나란히 걷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트레이닝복을 입고 나란히 걷는 두 사람의 뒷모습이 마치 다정한 연인을 연상케 해 부러움을 자아냈다.


특히 올해 13살이 된 준우 군은 168cm인 정시아보다 큰 키와 체격을 지녀 듬직한 면모를 자랑했다.


이를 본 왕빛나는 "쭈누 멋진거봐"라는 댓글로 칭찬했고, 정시아는 "든든해 너무 좋앙"이라고 답했다.

한편 정시아는 배우 백도빈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김봉주 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