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야쿠르트, ‘기부하는 건강계단’ 연간 200만명 이용…설치 이래 최대

최종수정 2020.12.04 08:38 기사입력 2020.12.04 08:38

댓글쓰기

한국야쿠르트, ‘기부하는 건강계단’ 연간 200만명 이용…설치 이래 최대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한국야쿠르트가 서울시청 시민청에 설치한 ‘기부하는 건강계단’의 연간 이용인원이 200만명을 넘어섰다.


4일 한국야쿠르트에 따르면 ‘기부하는 건강계단’은 2014년 한국야쿠르트가 국내 최초로 기획한 건강계단이다. 계단을 오를 때마다 기부금이 적립되는 참여형 사회공헌활동이다. 매년 한국야쿠르트가 이용자당 10원씩 적립금을 기부한다. 지난해 200만명이 이용함에 따라 올해 한국야쿠르트는 총 2000만원을 서울시에 전달했다.

오정화 서울시 건강증진과 주무관은 “‘기부하는 건강계단’은 한국야쿠르트의 지원을 받아 현대인들에게 건강한 습관을 장려하고 누구나 쉽게 참여하는 나눔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기획했다”고 말했다.


기부금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홀몸노인을 위해 사용된다. 서울시에서 지정한 홀몸노인 300명을 대상으로 고독사, 결식, 주거문제 등 예기치 못한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사회적 관계망을 지원할 예정이다.


올해로 운영 7년째를 맞이한 ‘기부하는 건강계단’의 누적 이용자수는 약 500만명이다. 누적 이용 계단 수는 1억9600만칸에 이른다. 이는 높이로 환산할 시 약 3만9200㎞로, 에베레스트산을 2000회 이상 오르내릴 수 있는 수치다.

김준걸 한국야쿠르트 고객중심팀장은 “자발적이고 자유로운 기부문화 조성에 기여하고자 지난 2014년부터 ‘기부하는 건강계단’을 꾸준히 후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건강한 습관의 중요성과 나눔의 기쁨을 전달하기 위한 참여형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야쿠르트는 2015년 서울 고속터미널역에 ‘서초구 건강계단’을 추가 설치했다. 해당 건강계단의 누적 이용자수는 약 300만명에 달한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