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릭 e종목]"포스코ICT, 스마트 물류 시장 성장의 수혜"

최종수정 2020.12.01 08:32 기사입력 2020.12.01 08:3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KTB투자증권은 포스코 ICT 에 대해 스마트 물류 시장 성장의 최대 수혜가 기대된다고 1일 분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으며 목표주가는 기존 8000원에서 1만원으로 상향했다.


김재윤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로 물류회사들의 스마트 물류 도입 속도가 빨라지는 중"이라며 "인력 위주의 기존 물류 센터 특성 상, 물류 센터 내 코로나19 확진자 확산이 급증하고 있는데 물류 업체에게 스마트 물류도입은 언텍트와 비용 감축 측면의 필수 요소"라고 말했다.

포스코 ICT는 지난 3분기 한진의 ‘대전 Mega-Hub 물류자동화 설비 구축’프로젝트를 1000억원에 수주했다. 해당 프로젝트는 글로벌 2위 규모의 스마트 물류센터로 시간당 14만건의 물류를 약 300명의 인원으로 처리 가능하다. 김 연구원은 "한진 스마트 물류 외에도 올해 다양한 스마트 물류 수주에 성공했다"며 "3분기까지 스마트물류에서만 2000억원 이상 수주하며, 스마트 물류가 전사 신규 수주 비중의 20% 이상으로 확대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김 연구원은 포스코 ICT의 스마트 물류가 향후에는 콜드체인 물류 시스템으로 확대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했다. 그는 "신선식품에서 백신까지커버 가능한 콜드체인 물류를 구축하기 위해서는 운송 전 과정의 온도측정과 모니터링, 선도 유지의 신뢰성 확보가 필수"라며 "인천공항 물류 시스템의 신뢰성과 대형 물류 센터 레퍼런스를 보유한 포스코ICT의 콜드체인 스마트 물류 진출도 기대되는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KTB투자증권은 포스코 ICT의 내년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1조1400억원과 704억원으로 전년 대비 각각 11.2%, 37.3%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