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대선 TV토론] 트럼프 vs 바이든, 승자는 누구…엇갈린 여론조사 결과

최종수정 2020.10.30 11:07 기사입력 2020.10.23 15:54

댓글쓰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민주당 대통령 후보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민주당 대통령 후보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다음달 미국 대통령선거를 앞두고 22일(현지시간) 진행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민주당 대통령 후보의 마지막 토론회에 대해 유권자의 53%가 바이든 후보의 승리라고 답했다고 미국 CNN방송이 보도했다.


CNN은 이날 진행된 토론회를 시청한 유권자 58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전화 여론조사 결과 53%가 바이든 후보, 39%가 트럼프 대통령의 승리로 판단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1차 토론 당시에는 트럼프 대통령이 더 잘했다는 답변이 28%에 불과했던 점을 감안하면 토론 방식 변화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긍정 평가는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답변자 중 73%는 바이든 후보가 트럼프 대통령에 가하는 비판이 '타당하다'고 봤지만 트럼프 대통령이 바이든 후보가 지적한 사항이 합당하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그렇다'는 답변이 50%, '그렇지 않다' 49%로 나뉘었다.


여론조사기관 유고브아메리카 여론조사에서도 유권자 54%가 바이든 후보가 이번 토론에서 승리했다고 봤다. 트럼프 대통령이 이겼다고 본 유권자는 35%에 불과했다.


일각에서 이러한 여론조사 결과가 나오는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은 토론 직후 자신의 트위터에 본인이 승리했다는 답변이 압도적인 온라인 설문조사 결과를 캡쳐해 올렸다. 네바다주 최대 일간지인 라스베가스 리뷰저널이 실시한 조사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이겼다는 답변은 92%였으며 보수 성향의 매체 더블레이즈와 더데일리와이어의 조사 결과 각각 96%, 95%가 트럼프의 승리라고 평가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