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사전예약이 수강신청보다 어려워" 밤잠 설친 애플 팬들

최종수정 2020.10.23 09:46 기사입력 2020.10.23 09:46

댓글쓰기

아이폰12 사전예약, 쿠팡에선 1분 만에 품절
커뮤니티 "몇시간 동안 새로고침해 겨우 샀다"
출시 앞둔 2종 대비 사전예약 노하우 공유도
아이폰12도 짠물지원금…최고 24만원 책정

"사전예약이 수강신청보다 어려워" 밤잠 설친 애플 팬들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대학교 수강신청보다 어려웠다." "무한 새로고침을 해서 겨우 구매했다."


아이폰12 사전예약이 시작된 23일 아이폰을 빨리 손에 쥐려는 애플 팬들은 뜬 눈으로 밤을 새웠다. 23일 쿠팡과 11번가 등 오픈마켓에서는 초기 물량이 1분만에 품절되기도 했다. 30분 넘게 새로고침을 하면서 취소분이 뜰 때까지 기다렸다는 이용자들이 상당수였다.

이날 새벽에는 포털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아이폰12와 아이폰 카페 이름까지 올랐다. 한 이용자는 "쿠팡에 접속했는데 12시가 되자마자 새로고침 창이 떴고 접속이 되지 않다가 다시 접속했더니 품절이었다"며 "새벽 내내 새로고침을 했는데 자는 사이에 재고가 뜰까봐 결국 밤을 샜다"고 말했다.


파격 보상 SK텔레콤 1시간만에 선착순 배송 마감
"사전예약이 수강신청보다 어려워" 밤잠 설친 애플 팬들


상대적으로 물량 확보에 유리한 이통사 공식 온라인 몰로도 소비자들이 몰렸다. SK텔레콤의 T다이렉트샵이 선착순 3500명을 대상으로 새벽배송ㆍ당일배송 혜택을 제공했는데 1시간 여만에 마감됐다. SK텔레콤은 애플 팬들을 겨냥해 파격적인 보상 혜택까지 내세웠다. 아이폰8은 30만원, 아이폰X는 48만원, 아이폰XS 55만원, 아이폰11은 65만원까지 보상해준다.


아이폰 카페에서는 아이폰12 미니와 아이폰12 프로 맥스 등 후속 출시에 앞서 사전예약 팁을 공유하는 게시글도 올라왔다. PC로 구매할 상품을 먼저 고른 후 서버로 시간을 확인하면서 만일에 대비해 모바일 앱으로도 원하는 상품을 골라놓은 후 동시에 구매하기를 누르는 방법 등이다. 이번에 출시되지 않은 아이폰12 2종은 11월 중 국내에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아이폰은 전통적으로 삼성이나 LG전자의 스마트폰에 비해 공시지원금이 낮다. 올해 들어 이통사들이 신작 스마트폰에 짠물 지원금을 책정하는 추세다. 아이폰12의 공시지원금은 최고 24만원으로 KT가 가장 높다. 이통사별로는 ▲SK텔레콤 5만3000원~13만8000원 ▲KT 6만3000원~24만원 ▲LG유플러스 8만4000원~22만9000원이다. 8만원대 5G 요금제 기준으로 SK텔레콤은 11만원, KT와 LG유플러스는 15만원을 공시지원금으로 책정했다.


이통사들, 아이폰 전용 보험 출시
"사전예약이 수강신청보다 어려워" 밤잠 설친 애플 팬들


이통사들은 아이폰 이용자들이 파손이나 분실 등 보험 상품에 대한 갈증이 크다는 점을 감안해 자체 보험 상품도 선보였다. SK텔레콤은 분실, 파손까지 보장하는 '뉴T아이폰케어'를 출시했다. 아이클라우드 50GB를 무료로 제공하고, 분실과 파손 보상 횟수도 3년간 6회까지로 확대했다. KT는 애플과 제휴해 'KT 애플케어팩'을 출시한다. 애플케어 서비스(액정 파손 시 4만원, 기타 파손 시 12만원 자기부담금)와 아이클라우드 매월 50GB를 함께 제공한다.


5G 서비스가 원활하지 않은데다 비싼 요금제로 인해 이통사를 통해서 가입하기보다 자급제로 알뜰폰을 이용하려는 소비자들이 늘어나면서 이통사들도 긴장하는 분위기다. 알뜰폰으로 갈아타는 이용자 수는 4개월 연속 증가세다. 9월 기준 이동통신3사에서 알뜰폰으로 넘어온 순증 가입자 수는 1만2433명으로 올해 들어 가장 많았다.


이통사들은 아이폰12 정식 출시일인 30일을 전후해 플래그십 스토어 등에서 오프라인 개통 행사를 준비중이다. LG유플러스는 강남 일상비일상의틈에서 아이폰12 개통 행사와 특별전시ㆍ체험 이벤트를 연다. KT는 30일부터 11월1일까지 한강 세빛섬에서 자전거로 아이폰12를 수령하는 'ON 식당 바이크 스루' 이벤트를 연다. SK텔레콤은 롯데월드몰 등 전국 12곳의 5GX 부스트파크에서 아이폰12를 체험해 볼 수 있는 쇼케이스를 운영한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