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프랑스서 첫 코로나19 사망자 발생..유럽서 처음(종합)

최종수정 2020.02.15 20:32 기사입력 2020.02.15 20:3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프랑스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첫 사망자가 발생했다. 유럽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첫 사망 사례다.


15일(현지시간) 영국 BBC 방송, AFP 통신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사망자는 코로나19 발원지인 중국 후베이성 출신의 80세 중국 남성 관광객으로 전해졌다. 코로나19 발원지인 우한시는 후베이성에 속해 있다.


아녜스 뷔쟁 프랑스 보건부 장관은 이 남성이 지난달 16일 프랑스에 도착했고, 같은 달 25일부터 격리 조치됐다고 밝혔다.


이 남성은 코로나19로 인한 폐렴으로 14일 치료를 받던 파리의 병원에서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망한 남성과 함께 여행 온 30대 딸도 코로나19 감염 확진 판정을 받아 파리의 한 병원에서 치료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금까지 중국 본토 외에 홍콩, 필리핀, 일본 등 세 곳에서 코로나19 사망자가 발생한 바 있는데 유럽에선 이번이 처음이다.


프랑스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모두 11명으로, 이중 6명은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