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주당"대한민국 영공은 대한민국이 지킨다"

최종수정 2019.07.23 20:10 기사입력 2019.07.23 19:30

댓글쓰기

일본 자위대기 긴급 발진에 "국제질서 교란 행위 도를 넘어"…"일본은 자국 영공 방어에 집중하라"

[아시아경제 류정민 기자] 이재정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23일 서면 브리핑을 통해 "일본의 국제질서 교란 행위가 도를 넘어섰다.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이 대변인은 "일본이 러시아 군용기의 독도 상공 침범에 대응해 자위대 군용기의 긴급 발진이 있었다고 밝혔다. 나아가 우리 군 전투기의 차단기동 및 경고사격에 대해 항의했다고 한다. 독도가 일본 영토이기 때문이라는 것"이라며 "도저히 용납할 수 없는 억지"라고 주장했다.


이 대변인은 "러시아와 중국 군용기는 우리 군의 대응 이후 대마도와 나가사키 일대의 일본 영공을 비행해 빠져나간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일본은 쓸데없는 억지를 부릴 것이 아니라, 자국 영공 방어에 집중하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 대변인은 "대한민국의 영토, 영해, 영공은 대한민국이 지킨다. 이를 무단 침범하는 그 어떤 외부 세력도 결코 용납되지 않을 것임을 강력히 경고한다"고 강조했다.



류정민 기자 jmryu@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