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주열 "2분기 성장률 1% 넘겠지만, 정부 기여도 매우 높아"(종합)

최종수정 2019.07.23 16:34 기사입력 2019.07.23 16:34

댓글쓰기

23일 한국은행 국회 업무보고

"민간 회복세 눈여겨 보고 있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23일 국회에서 열린 기재위 전체회의에 출석,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23일 국회에서 열린 기재위 전체회의에 출석,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아시아경제 심나영 기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2분기 실질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이 1.0%(전기대비)를 넘을 것으로 전망했다. 이 총재는 23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업무보고에서 2분기 성장률에 대해 "경제전망을 할 때 1.0%를 조금 넘는 것으로 전망했다"고 밝혔다.


다만 2분기 국내총생산(GDP)에서 정부 기여도가 매우 높다며, 핵심은 민간 회복세라고 진단했다. 그는 "2분기에는 1분기 집행이 이연된 부분이 있어 정부 기여도가 상당히 높아질 것이다"며 "민간 부문의 회복세가 어떻게 될지 눈여겨보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주열 총재는 한은의 금리 인하로 내외금리 차가 확대됐지만, 자금시장에 미치는 영향이 크지 않다고 밝혔다. 그는 "내외금리 차가 벌어지면 (자금 유출) 가능성이 높아지는 것은 사실"이라면서도 "한미금리 차가 1%포인트까지 벌어진 적이 있었는데, 그때도 자금 유출은 없었다"고 했다.



심나영 기자 sn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