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국 시장·군수·구청장 협의회 "공무수행 위한 일본방문 중단"

최종수정 2019.07.23 13:59 기사입력 2019.07.23 13:59

댓글쓰기

국회 정론관 기자회견, 일본 경제보복 조치 규탄…일본제품 불매 '신 물산장려운동' 전개 다짐

[아시아경제 류정민 기자] 전국 시장·군수·구청장들이 일본의 경제 제재에 항의하는 차원에서 공무수행을 위한 일본 방문을 중단하기로 했다.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대표회장 염태영 경기 수원시장)는 23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본 아베 정부의수출규제에 대해 조속한 철회를 촉구했다. 전국 시장·군수·구청장들은 ‘일본제품 불매운동’ 전개와 더불어 공무수행을 위한 일본방문을 중단하기로 했다.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는 "일본 아베 정부가 한국에 대해 반도체 핵심소재의 수출규제 조치와 안보상 수출심사 우대국가인 ‘화이트 국가 리스트 배제’를 추진하는 것은 양국 기초지방정부 간의 우호적 공조 노력에 정면으로 반하는 것"이라며 "수출규제 철회를 통해 국제사회 일원으로서 책임 있는 행동을 다하라"고 요구했다.


전국 시장·군수·구청장 협의회 "공무수행 위한 일본방문 중단"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는 "아베 정부가 수출규제를 철회하지 않고 경제전쟁을 도발할 경우 강력한 일본제품 불매운동 등 ‘신(新)물산장려운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는 "보복적 수출규제는 G20정상회의 선언과 WTO협정 등 국제규범에도 배치되는 것"이라며 "우리 정부와 정치권이 단호하게 대처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날 기자회견은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의원, 염태영 수원시장, 황명선 논산시장, 정천석 울산 동구청장, 한범덕 청주시장, 원창묵 원주시장,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이성 서울 구로구청장이 참석했다.




류정민 기자 jmryu@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