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메콕스큐어메드, 항암제 플랫폼 기반 기술 추가 확보…"신약 개발 속도"

최종수정 2019.06.20 15:41 기사입력 2019.06.20 15:4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신약개발 전문기업 메콕스큐어메드가 표적항암기술 개발을 완료하며 신약 개발에 속도를 내고 있다.


메콕스큐어메드는 가톨릭대학교 나건 교수팀과 나노약물전달기술(Nano-Drug Delivery System)을 통한 표적항암기술 개발을 완료해 특허를 출원했다고 20일 밝혔다.


메콕스큐어메드는 이번 연구를 통해 신약제제의 안정성을 높여 기존 약물 활성을 유지하면서 투여 시 체내의 독성과 부작용을 최소화하고 지속적인 약물 방출을 유도해 항암효과를 높일 수 있는 플랫폼 기술을 개발했다.


이번에 완성된 플랫폼 기술은 기존의 PPI(Proton pump inhibitor) 나노 입자 기반 기술을 더욱 발전시킨 것이다. 이중 나노입자에 두 가지 이상의 약물을 봉입해 암세포에 전달하는 기술이라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이 기술은 약물방출 조절과 약물전달 효능이 우수하며, 약물의 안정성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입자 자체의 생체 독성이 없을 뿐 아니라 약물 특성이 상이한 물질을 봉입해 함께 전달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메콕스큐어메드는 이번 연구 성과를 기반으로 가톨릭대학교와 공동으로 특허를 출원했다.


회사 관계자는 “이 기술은 약물의 적용범위가 친수성 약물은 물론 소수성 약물, 단백질 약물 등 2가지 이상의 약물을 전달하는 기술로 새로운 항암 물질(M001)을 제형화할 수 있으며, 경구 혹은 주사제로 개발 가능해 다양한 전달시스템에 폭넓게 적용할 수 있다”며 “메콕스큐어메드가 개발하고 있는 신약은 물론 기존 항암제에서도 적용 가능해 혁신적인 플랫폼 기술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항암제 플랫폼 기반 기술 추가 확보를 통해 개발하고 있는 표적항암제 개발이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