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文대통령, 4차 반부패협의회 주재…호화생활자 탈세·체납 근절

최종수정 2019.06.20 10:24 기사입력 2019.06.20 10:24

댓글쓰기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11월20일 청와대에서 열린 제3차 반부패정책협의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11월20일 청와대에서 열린 제3차 반부패정책협의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청와대에서 제4차 반부패정책협의회를 주재한다. 지난해 11월 3차 협의회 이후 7개월 만이다.


청와대에 따르면 반부패정책협의회는 이날 오후 2시부터 본관 집현실에서 문 대통령을 비롯해 총 33명의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다.


정부에서는 박상기 법무부·정경두 국방부·진영 행안부 장관, 박은정 권익위원장, 최종구 금융위원장,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황서종 인사혁신처장, 문무일 검찰총장, 한승희 국세청장, 민갑룡 경찰청장 등이 참석한다. 김영문 관세청장은 해외 출장 사유로 불참한다.


아울러 최재형 감사원장, 서훈 국가정보원장 등이 배석한다. 청와대에서는 노영민 대통령비서실장과 김수현 정책실장 등이 배석한다.


이날 협의회 안건은 호화 생활자의 신종·변칙 체납행위 등 3건이다. 회의는 약 1시간 가량 진행될 예정이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