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영선 "연결의 힘"…G밸리 제조혁신 플랫폼 개소

최종수정 2019.06.20 14:00 기사입력 2019.06.20 14:00

댓글쓰기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서울 금천구 소재 메이커스페이스 'G캠프'에서 합동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서울시, 산업통상자원부, 특허청과 공동으로 진행했다. '메이커스페이스-디자인 주도 제품개발지원센터-지식재산센터' 세 개 공간의 출발을 알렸다.


서울디지털국가산업단지(G밸리) 내 아이디어의 신속한 제품화, 디자인 주도 제품 개발, 지식재산권 창출 및 보호 활용 등을 연계 지원할 방침이다.


메이커스페이스 G캠프는 시제품 제작, 테스트, 시양산 등 전문 장비를 기반으로 10명 이상의 전문인력이 신속한 제품화를 돕는다. 대기업 및 전문제조기업과의 협력을 통해 지역 중소기업의 혁신을 지원한다.


디자인 주도 제품개발지원센터는 11개 분야 9000여개 소재 샘플을 구비한 쇼룸과 스마트스튜디오(홍보영상 및 제품 촬영실, 편집실), 디지털디자인실 등을 갖췄다. 상품 기획, 디자인ㆍ설계, 홍보 등 전문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식재산센터에서는 변리사 등 지식재산 전문가가 상주한다. 창의적 아이디어를 지식재산 기반의 사업아이템으로 구체화해 창업으로 연계한다. 또 지역 중소기업의 지식재산 애로사항을 수시로 상담 지원한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각자의 능력과 수단을 연결해 시너지를 극대화하는 연결의 힘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제조혁신 플랫폼을 통해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창업으로 연결되고, 디자인과 지식재산으로 연결돼 G밸리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제조혁신의 거점으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