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시아나항공, A350-900 9호기 도입

최종수정 2019.06.20 11:17 기사입력 2019.06.20 09:00

댓글쓰기

아시아나항공, A350-900 9호기 도입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아시아나항공 은 19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차세대 항공기인 A350 9호기 신규 도입 행사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에 따라 아시아나항공이 보유 중인 A350 항공기는 총 9대로 늘었다. A350 기종은 최대 좌석수 314석, 최대 항속거리 1만5000㎞로 중ㆍ장거리 노선에 특화된 기체다.


특히 A350 기종은 기존 중ㆍ대형 항공기와 비교해 ▲확대된 기내ㆍ좌석 공간 ▲기내 기압ㆍ습도ㆍ조명 개선 ▲기내 와이파이(WiFI)ㆍ 휴대전화 로밍 등 부가서비스 제공으로 고객 편의를 극대화 한 데다, ▲친환경적 엔진 설계를 통한 소음ㆍ탄소 배출 저감 ▲연료 효율성 개선 등의 장점을 갖추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신규 도입한 A350 기종을 현재 운항 중인 로스앤젤레스ㆍ샌프란시스코ㆍ시애틀ㆍ런던 등 장거리 노선, 싱가포르ㆍ하노이ㆍ오사카 등 중ㆍ단거리 노선 외에도 파리ㆍ호찌민 노선에 추가로 투입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올 하반기 A350 기종을 10기까지 확대하고, 국내 최초로 A321 네오 기종을 도입할 방침이다. 2025년까지 A350 30대, A321네오 25대의 기단을 갖출 예정이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고도화 된 성능의 최신형 항공기를 지속 도입, 기재 경쟁력을 한 층 강화하고 수익성 확대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