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공시+]에이아이비트, 젬앤컴퍼니 등에서 500억 투자 유치

최종수정 2019.04.24 08:52 기사입력 2019.04.24 08:52

댓글쓰기

"IT·바이오 사업 각자대표 체제로 경영 예정"

[공시+]에이아이비트, 젬앤컴퍼니 등에서 500억 투자 유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 에이아이비트 가 운영자금 및 타법인 증권 취득자금 조달을 목적으로 500억원 규모의 제3자배정 증자 및 전환사채(사모)를 발행키로 결정했다고 22일 공시했다.


23일 에이아이비트에 따르면 제3자배정 유상증자 규모는 300억원이다. 젬앤컴퍼니, 나스에쿼티 등이 신주 인수를 위해 참여했다. 신주 발행가액은 885원, 대금 납입일은 오는 6월4일이다.

200억원 규모 전환사채(CB)도 발행한다. 대상자는 케이앤글로벌신약1호 사모투자합자회사와 킹덤홀딩스그룹이다. 전환가액은 주당 1019원, 대금 납입일은 증자 대금 납입일과 같은 6월4일이다. 배정주식 수는 1962만7085주, 만기이자율은 4%다.


경영 계획도 바뀐다. 에이아이비트 관계자는 "회사의 현 경영진은 디스플레이 검사장비 사업과 사업 구조조정 부문을, 새로운 경영진은 바이오 사업 및 새 사업을 맡는 공동 경영 방식을 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일각에서 제기된 경영권 교체가 아닌 공동 경영에 무게를 실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에이아이비트는 지난해 7월 박준일 대표이사 체제 아래 기업가치 향상을 위한 노력을 했고 지난 2월에는 중국 C&W를 대상으로 디스플레이 검사 장비 납품 계약을 275억원에 체결하기도 했다. 사상 최대 규모였다.

또 자회사 유파마디자인을 통해 대마바이오 사업을 육성하고 광역학 암치료제 기술을 이전받아 광민감제 상용화 연구개발을 하고 있다.


회사 측은 재무 건전성 확보도 게을리하지 않았다고 했다. 지난 1분기에 80억원 규모 CB를 주식 자본으로 전환했다. 코스닥 상장사 핸디소프트 에 투자해 평가손익이 생긴 만큼 지난 1분기 순이익 흑자 전환을 예상하고 있다. 지난 2월엔 230억원 규모 부동산을 팔아 현금 유동성을 개선했다.


에이아이비트는 1998년 디스플레이 검사장비(프로브 스테이션) 및 장치(프로브 유닛)의 국산화를 최초로 달성한 기업으로 원가 절감과 생산기간 단축을 통해 수익성을 높이다 지난 2000년 코스닥시장에 상장됐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평균 160㎝ 최빈국 방글라데시, 한국인 가면 연예인" 시끌 "평균 160㎝ 최빈국 방글라데시, 한국인 가면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