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정호, 시범경기서 '끝내기 만루포' 맹활약

최종수정 2019.03.22 09:23 기사입력 2019.03.22 09:23

댓글쓰기

피츠버그 파이리츠의 강정호가 지난달 25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브레이든턴의 레콤파크에서 열린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시범경기 4회말 1아웃 주자없는 상황에서 왼쪽 펜스를 넘는 1점짜리 연타석 홈런을 때리고 있다. / 사진=연합뉴스

피츠버그 파이리츠의 강정호가 지난달 25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브레이든턴의 레콤파크에서 열린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시범경기 4회말 1아웃 주자없는 상황에서 왼쪽 펜스를 넘는 1점짜리 연타석 홈런을 때리고 있다. /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강정호(32·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끝내기 홈런'으로 피츠버그의 승리를 이끌었다.


강정호는 22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브레이든턴 레콤 파크에서 열린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출전했다.

이날 강정호는 6번타자 3루수로 선발됐다.


이날 경기에서 양 팀은 3-3으로 팽팽한 접전을 펼쳤다.


이후 볼티모어가 9회초에서 2점을 뽑아 5-3으로 경기를 앞섰으나, 강정호가 공이 오른쪽 담장을 넘어가는 만루 홈런을 터뜨리며 피츠버그의 7-5 역전승을 이끌었다.

이로써 강정호는 2019년 시범경기에서 6번째 홈런을 '끝내기 만루 홈런'으로 장식했다.


한편 강정호의 시범경기 타율은 0.194(36타수 7안타)다. 그는 13경기에서 10타점을 올렸고 장타율은 0.722를 기록했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