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스크린과 삼각대, 메모리 증정…11번가, '벤큐' 프로젝터 단독 판매

최종수정 2019.02.18 08:14 기사입력 2019.02.18 08:14

댓글쓰기

스크린과 삼각대, 메모리 증정…11번가, '벤큐' 프로젝터 단독 판매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11번가 글로벌 디스플레이 전문 브랜드 벤큐(BenQ)의 최신 모델인 ‘GV1’을 단독 판매한다고 18일 밝혔다.


11번가를 통해 공식 론칭하는 벤큐의 모바일 프로젝터 ‘GV1’은 지난달 공개된 최신 제품으로 가격은 39만9000원이다. 체험판 모델을 제외하고 오직 11번가를 통해서 최초로 판매되는 제품으로 100대 한정으로 진행한다.


벤큐 GV1은 휴대 가능한 미니 사이즈에 LED 프로젝터와 블루투스 스피커를 동시에 사용할 수 있어 다양한 스마트 기기와의 연결 활용도를 최대로 높였다. 케이블 없이 미러링을 통해 화면 투사가 가능하고 USB-C단자를 장착해 USB메모리나 노트북과 연결을 통해 영상을 전송할 수도 있다. 또한 전원 공급 없이도 3시간 연속 사용이 가능한 3000㎃h 배터리를 장착했다.


11번가는 단독 론칭을 기념해 모든 GV1 구매고객에게 60인치 족자형 스크린과 프로젝터를 거치할 수 있는 삼각대, USB-C 타입의 16GB USB 메모리 등 3종의 사은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