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흉기에 찔린 50대 남성, 주머니 속 지갑 덕에 목숨 건져

최종수정 2019.02.07 10:52 기사입력 2019.02.07 10:52

댓글쓰기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지은 인턴기자] 함께 술을 마시던 남성과 말다툼을 벌이다 흉기에 찔린 50대 남성이 주머니에 넣어둔 지갑 덕에 화를 면했다.


7일 광주 북부경찰서는 흉기로 지인의 가슴을 찌른 혐의로 A(41)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A 씨는 지난 2일 0시께 광주 북구의 한 주택에서 함께 술을 마시던 지인 B(50) 씨의 가슴을 흉기로 두 차례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술자리에서 기분 나쁘게 훈계를 했다는 이유로 방바닥에 있던 흉기를 집어 들어 B 씨의 가슴을 찔렀으나 B 씨는 윗옷 안쪽 안주머니에 넣어둔 지갑 덕에 다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B 씨는 경찰 조사에서 A 씨에 대한 처벌을 원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에 경찰은 A 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는 한편 A 씨의 얼굴을 때린 B 씨도 폭행 혐의로 입건했다.



이지은 인턴기자 kurohitomi042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